본문 내용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뉴스상세조회 테이블
음식물 종량제봉투, 폐비닐로 만든 보관용기에 넣어주세요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1-09-14
경기도는 폐비닐을 재활용해 제작한 음식물류 폐기물 종량제봉투 보관용기를 9월 중 10개 시군에 보급한다고 14일 밝혔다.   ⓒ 경기도청


경기도가 폐비닐을 재활용해 만든 친환경 음식물류 폐기물 종량제봉투 보관용기를 9월 중 10개 시에 보급한다. 이 사업은 음식물류 폐기물 종량제봉투를 배출하면서 생기는 악취와 도시미관 저해 등 환경문제를 해결하고 폐비닐을 재활용하여 자원순환 효과를 얻기 위해 추진됐다. 실제로 다세대, 단독주택 등 주택 밀집지역에서는 음식물류 폐기물을 종량제 봉투 그대로 배출하는 경우가 많으며 이러한 배출 방식으로 고양이나 쥐 또는 차량 등으로 인해 종량제봉투가 훼손돼, 악취가 나거나 음식물쓰레기가 노출되는 문제가 발생한다. 또한 폐비닐의 경우 상품가치 및 경제성이 떨어져 재활용이 어려운 폐자원 품목 중 하나다. 도가 보급하는 보관용기는 이런 상황을 막기 위한 것으로 단독주택이나 빌라 밀집 지역에 설치돼 각 가정에서 배출하는 음식물류 폐기물 종량제봉투를 수거 전까지 보관하는 역할을 한다. 도가 보급하는 보관용기는 폐비닐을 녹여 성질을 바꾼 뒤 금형에 넣어 만든 것이다. 약 25L 용량으로 가로 39㎝, 세로 41㎝, 높이 40㎝에 뚜껑이 있는 구조다. 보관용기 1개 제작 시 들어가는 폐비닐이 4.5㎏으로, 이는 라면봉지 1,500개 분량에 해당한다. 도는 6,700개의 보관용기를 제작해 수원·용인·성남·부천·남양주·안양·시흥·의정부·양주·과천 등 참여 의향을 밝힌 10개 시에 9월 중 보급할 예정으로 총 30톤의 폐비닐을 재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앞서 도는 지난해 6월 한국재생플라스틱제조업협동조합 등과 폐비닐 활용 음식물 종량제 봉투 보관용기 제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용기제작을 추진해왔다. 경기도 관계자는 “재활용제품에 대한 도민들의 인식개선과 함께 음식물류 폐기물 종량제봉투 배출 시 지속적으로 문제가 됐던 도시미관 개선효과를 기대한다”며 “이번 사업이 재활용제품 수요 창출을 위한 기반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자원순환사회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본문 바로가기
뉴스이전글다음글
다음글 [경기도민기자단] 디지털 세계 속 인권! 데이터 주권 지키는 방법을 논하다! 2021 데이터 주권 ...
이전글 이전글이 없습니다.

최종수정일 : 2021-09-16

  • 정보제공부서 : 정보통신과 인터넷정보팀
  • 전화번호 : 032-625-2381

홈페이지의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만족도 조사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얼마나 만족하셨습니까?